> 뉴스 > 핀테크
       
핀테크 현장 자문단,29개 핀테크 스타트업 지원
2017년 11월 14일 (화) 15:11:37 박재균 기자 orange@fntoday.co.kr

[경제신문=파이낸스투데이]
금융감독원이 지난 6월부터 운영 중인 ‘핀테크 현장 자문단’을 통해 총 29개의 핀테크 스타트업 회사가 관련 자문 서비스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자문단은 복합적인 규제이슈를 효과적으로 자문할 수 있도록 각 금융업권별 20년 이상 경력의 감독·검사 전문가 7명으로 구성됐다. 

현재까지 자문 서비스를 신청한 29개사 가운데 23개사는 각 업체별로 2명 이상의 담당자를 배정해 자문을 진행중이다. 자문을 완료한 6개사에도 관계형 자문 서비스를 지속 제공 중이다.

신청업체의 82%(23개사)가 창업 이후 3년 이내 스타트업이었다. 주로 금융플랫폼(11개사), 소액해외송긍업(7개사), 지급결제송금(7개사) 등의 분야에서 사업을 준비 중이었다. 이 중에는 새로운 서비스를 시작하거나 금융산업에 진입한 곳도 있었다. 

한국어음중개가 지난 7월 소상공인의 자금애로를 완화할 ‘전자어음 담보 P2P 대출중개 플랫폼’을 열었고 이나인페이는 8월 1호 소액해외송금업자로 등록했다.

앞으로 금감원은 서울시 등 지자체와 민간 지원센터 및 대학교 창업지원기관 등과 협력을 강화한다. 이에 핀테크 스타트업이 다양한 채널을 통해 현장 자문서비스를 쉽게 이용하고 규제를 준수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금감원 관계자는 “예비창업자와 소통을 강화하고 사업진출을 촉진해 청년창업과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도록 지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핀테크 현장 자문단은 핀테크 스타트업의 금융규제 준수를 돕고 건전한 혁신과 창업을 지원하고자 지난 6월부터 운영 중이며, 복합적인 규제 이슈를 효과적으로 자문할 수 있도록 각 금융업권별 20년 이상 경력의 감독·검사 전문가 7명으로 구성됐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전체기사의견(0)  
닉네임 비밀번호 이메일
제   목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다양한 개성을 가진 조직원을 이끌고 성과를 내는 리더십
[스타트업 영상 멘토링]스타트업의 단계별 자금조달방법
[스타트업 영상 멘토링]BI예비 창업자에게 들려주고 싶은 전문가의 관점
[스타트업 영상 멘토링]중국 진출 창업자에게 들려주는 현장의 목소리
핀테크 현장 자문단,29개 핀테크 스타트업 지원
☞ 언론사 최초 K리그 축구 전문 토론 게시판, K보드 바로 가기
박재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트업뉴스
기업&CEO
인기 뉴스 TOP5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등록연월일: 2008년 5월 1일  발행인/편집인: 인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인수
미디어 본부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취재본부: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삼평로 662 판교타워
TEL:02-583-833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아00570
Copyright © 2008 - 2017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파이낸스투데이는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