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물인터넷으로 변화된 세상,'2017 IOT 진흥주간'
사물인터넷으로 변화된 세상,'2017 IOT 진흥주간'
  • 권순철 기자
  • 승인 2017.10.10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신문=파이낸스투데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10일부터 13일까지 나흘간 다양한 사물인터넷(IoT) 제품과 서비스를 살펴볼 수 있는 ‘2017 사물인터넷 진흥주간’을 연다고 밝혔다.

올해 4회째를 맞는 ‘IoT 진흥주간’은 일상생활과 비즈니스에 IoT가 활용되는 다양한 사례를 선보여 IoT 기술에 대한 국민과 기업의 관심을 제고하고, IoT산업 발전방향을 모색한다는 목표로 마련됐다.

11일부터 13일 열리는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에서는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국내 이동통신 3사를 비롯해 국내외 기업 200여 개가 홈·가전, 에너지, 제조, 자동차·교통, 도시·안전, 환경, 헬스·의료, 농축·수산 등에서 활용되는 제품과 서비스를 공개할 예정이다.3

12일에는 IoT 국제컨퍼런스를 열어 제조, 환경, 에너지 등 각종 공공분야의 4차 산업혁명 대응 사례와 국내외 IT기업들의 사업전략을 발표한다.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로크웰오토메이션, 아마존웹서비스, 삼성전자의 기조 강연을 포함해 총 39개의 주제발표가 진행된다.

이밖에 11일에는 기술이전 설명회와 신제품 및 솔루션 발표회가, 13일에는 IoT 신서비스 개발 전략 워크숍이 개최된다. 10∼11일 IoT 활성화를 위해 업계가 결성한 'OCF(Open Connectivity Foundation)코리아 포럼'이 여는 교류행사도 진행된다.

김용수 2차관은 "사물인터넷은 모든 사물을 인터넷에 연결해 실시간으로 데이터를 주고받는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반기술"이라고 강조하고 "이번 진흥주간이 사물인터넷 관련 산학연이 협력, 혁신과 성장을 촉진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