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전문가 칼럼
       
벅스의 칼럼마케팅 이야기(8) 매체 중심의 시대에서 콘텐츠 중심의 시대로 홍보의 방향이 바뀌었다.
2017년 09월 11일 (월) 17:17:29 권순철 칼럼니스트 smithkweon@hanmail.net

[경제신문=파이낸스투데이]

오늘날 “브랜드는 만들어지지 않고 태어난다”고 한다. 새로운 브랜드는 매체에서 유리한 홍보를 만들어 낼 수 있어야 하며, 그렇지 못하면 시장에 들어갈 수 있는 기회조차 갖지 못한다.

브랜드는 콘텐츠 없이 홍보만으로 만들어질 수 있을까? 그렇지 않다. 홍보는 콘텐츠와 매체의 결합이다. 콘텐츠가 내용(본질)이라면, 매체는 수단이다. 내용과 수단이 함께해야 파괴력을 발휘할 수 있고, 브랜드는 그 산물인 것이다.

   
 

매체가 중심이었던 시대에는 소식지, 홈페이지, 팜플랫, 전단지 등을 만드는데 큰 노력과 돈을 들였다. 회사의 소식지를 만든다고 했을 때, 필름카메라로 행사 사진을 촬영하고, 인화하고, 원고를 작성하고, 디자인 업체를 찾아 교정을 하고, 질 좋은 종이를 찾아 업체와 미팅을 했을 것이다.

큰 노력과 돈이 투입되는 홍보물은 콘텐츠의 주어가 회사나 브랜드였고, 이러한 모든 과정을 누군가는 체계적으로 관리해야 했기 때문에 기업의 홍보부서는 존재 이유가 이유가 있었다.

하지만 IT 기술 덕분에 더 적은 노력과 돈으로 홍보가 가능해졌다. 스마트폰으로 언제 어디에서든 누구나 촬영이 가능하고, 자신의 관점에서 콘텐츠를 작성할 수 있다. 콘텐츠의 주어가 회사나 브랜드에서 사람이나 사업 중심으로 관점이 다양해 졌다.

주어가 다양해진 만큼 다양한 콘텐츠가 필요해 졌고, 그에 따라 콘텐츠의 양이 증가하게 되었다. 매체의 수는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났고, 콘텐츠에 대한 가치가 가짜와 화려함을 이겼다. 이것이 매체 중심의 사고에서 콘텐츠 중심의 사고로 바뀌어야 하는 이유이다.

   
 

콘텐츠 중심으로 홍보의 방향이 바뀜에 따라 메시지는 보다 분명해 졌고, 홍보물은 가벼워졌다. 홍보의 중심에 사람이 위치하게 되었으며, 실제 사용할 수 있는 실용적인 홍보물이 되었다. 사람 중심으로 된 홍보물은 홍보 효과를 직접 체감할 수 있어 동료가 홍보에 직접 참여하게 되었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전체기사의견(0)  
닉네임 비밀번호 이메일
제   목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민수의 소셜 에세이] 2.'망하지 않는 법' 이라는 제목
[이욱희의 스타트업 소셜 에세이] (4) 창업의 중요한 조건
[이욱희의 스타트업 소셜 에세이] (3) 시간에 대하여..
[지상철의 스타트업 소셜 에세이] (1)창업은 실행입니다.
최원섭의 다낭 크라운프라자 칼럼(3) 다낭에서 휴양과 잭팟 행운을 만끽 할 수 있다.
☞ 언론사 최초 K리그 축구 전문 토론 게시판, K보드 바로 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등록연월일: 2008년 5월 1일  발행인/편집인: 인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인수
미디어 본부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취재본부: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삼평로 662 판교타워
TEL:02-583-833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아00570
Copyright © 2008 - 2017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파이낸스투데이는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