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Business
       
합천밤6차산업화사업단 ‘밤 활용 요리교실’ 인기리에 진행
5월 10일~6월 28일 매주 수요일 ‘밤의 변신’, 향토자원인 밤을 활용한 새로운 요리패턴 수업
2017년 05월 19일 (금) 22:04:01 김진선 기자 -

“밤으로도 요리를 하나요?”

‘합천밤6차산업화사업단’이 향토산업 육성사업의 일환으로 밤을 생밤 혹은 군밤, 찐밤의 형태만이 아닌 다양한 형태의 음식으로 활용하기 위한 ‘밤 활용 요리교실’을 오픈했다.

합천밤6차산업화사업단에서는 지난 5월 10일부터 오는 6월 28일까지 매주 수요일 총 8회에 걸쳐 합천농업기술센터 디미원에서 ‘밤 활용 요리교실’을 오픈했다. 2017년 밤 활용 요리교실 주제는 합천밤6차산업화사업단 실무추진단(구포국수, 합천우리식품, 황매산아래밤묵영농조합법인)의 제품으로 다양한 요리를 배우는 것으로 총 15명이 3인 5조로 나눠 매 시간 즐거운 ‘밤요리’를 하느라 분주하다.

합천의 밤은 전국에서 5번째로 밤 생산량이 많은 주산지이나 밤이 대부분 1차 생산에 한정돼 있어 합천밤6차산업화사업단에서는 향토산업육성사업을 통해 밤을 활용한 2차 가공상품 개발 및 6차산업화를 통해 지역 밤농가의 소득증대, 지역경제 활성화, 지역홍보에 기여코자 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바 그 일환으로 ‘합천 밤 요리교실’도 마련한 것이다.

‘밤 활용 요리교실’은 합천밤6차산업화사업단에서 합천의 향토자원인 ‘밤’을 요리의 재료로 삼은 다양한 요리방법을 배우는 시간이다. 즉 단순히 밤을 굽거나 찌기 등이 아닌 새로운 요리패턴으로 밤을 음식에 활용하거나 밤에 다른 재료들을 첨가해 하나의 훌륭한 요리를 만들어 보는 시간이다.

합천 밤 활용 요리교실의 대상은 인근 지역의 가정주부들로 참여하고자 하는 인원이 많아 인기리에 요리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 시간은 요리의 주재료로 밤을 이용함으로써 ‘밤으로 요리를 할 수 있는가?’ 하는 고정관념을 깨고 합천의 향토 자원인 밤을 활용·응용한 매회 다양하고 차별화된 요리방법을 선보여 참가자들로부터도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정숙안 요리전문강사가 진행하는 요리교실의 5월 일정은 5월 10일에는 양배추비빔밤국수, 밤말랭이깐풍기, 5월 17일 검정깨밤경란, 밤부구미, 오는 5월 24일 밤묵비빔밥, 밤부추김치, 5월 31일 모듬밤장아찌, 밤효소만들기이다. 오는 6월 일정은 6월 7일 밤연어롤, 밤견과류샐러드, 6월 14일 밤밀전병말이, 밤완두콩국수, 6월 21일 밤카레완자전, 밤탕수육, 6월 28일 밤묵만들기, 밤잼만들기로 밤에 대한 고정관념을 완전히 깬 ‘밤의 변신’을 맛볼 수 있는 즐거운 시간이다.

참고로 밤은 필수 영양소가 골고루 함유된 균형 잡힌 영양식품으로 탄수화물·단백질·기타 지방·칼슘·비타민(A·B1·C) 등이 풍부해 항산화 효과, 성장발육, 피부미용, 피로회복, 노화방지 등에 좋다. 또한 생밤은 비타민 C성분이 알코올의 산화를 돕기 때문에 술안주로 적합하며, 밤 속 당분에는 위장 기능을 강화하는 효소가 있어 성인병예방과 신장보호에도 효과가 있다고 알려져 있어 합천밤6차산업화사업단의 활약을 통해 올해 합천 밤의 다양한 소비가 이뤄지길 기대해본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전체기사의견(0)  
닉네임 비밀번호 이메일
제   목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데이터기반 플랫폼으로 4차 산업혁명 경쟁력 키워야
현대차,기술력 스타트업에 투자한다,AI 얼라이언스 펀드 설립
남아공의 스타트업, 가능성이 보인다.
취미중개플랫폼을 운영하는 스타트업의 또 다른 도약
서울대, IoT 핵심기술 개발 성공 중소기업에 기술이전
☞ 언론사 최초 K리그 축구 전문 토론 게시판, K보드 바로 가기

     
스타트업뉴스
기업&CEO
인기 뉴스 TOP5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등록연월일: 2008년 5월 1일  발행인/편집인: 인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인수
미디어 본부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취재본부: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삼평로 662 판교타워
TEL:02-583-833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아00570
Copyright © 2008 - 2017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파이낸스투데이는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