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스타트업 issue
       
기술전문기업(ESP), 민간 R&D협력 생태계 선도!
2017년 04월 21일 (금) 16:15:49 박재균 기자 orange@fntoday.co.kr

[경제신문=파이낸스투데이]

중소기업청(주영섭 청장)은 설계·해석, 시험·분석, 디자인, 연구개발 분야에서 36개 기술전문기업(ESP : Engineering Service Provider)을 선발하고, 4.20일(목) 서울 롯데호텔에서 ESP 지정서를 수여하였다.
기술전문기업(ESP)은 설계․해석, 시험․분석 등 기술분야별전문역량을 보유하고, 중소기업에게 기술전문 서비스를 전문적으로 제공하는 기업으로 중기청은 지난 3월말 연구개발서비스업으로 신고한 기업 중 기술전문 서비스역량 및 보유 인프라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여 36개 기술전문기업**을 선정한 바 있다.

올해 들어 중기청은 국가과학기술연구회와 함께 판교에 「중소․중견기업 기술혁신센터」 개소(1.23), 12개 대학 및 분당서울대병원과의 업무협약(4.12)을 통해 출연연, 대학과의 R&D 협력체계를 구축한바 있으며,기술전문기업(ESP) 선정 및 활용을 통해 중소기업의 취약한 R&D 역량을 보완하고 기업간 R&D 협력을 완성할 계획이다.
(

협력사례 ①) 골프 연습용 IT 기기를 생산하는 ㈜유컴테크놀러지는 디자인 분야 기술전문기업(ESP)으로 선정된 ㈜윕스의 디자인 지원을 통해착용감, 디스플레이, 조작성 등을 개선한 “보이스케디 T3“를 개발・생산하여 ‘대한민국 스포츠산업대상 대상’ 수상 및 ‘전년대비 매출 40% 성장’이라는 쾌거를 이룩하였다.

(협력사례 ②) 자동차부품을 생산하는 ㈜평화발레오는 설계해석 분야 기술전문기업(ESP) ㈜버츄얼모션의 DCT(Dual Clutch Transmission) 국산화를 위한 액츄에이터 내구 성능 및 진동 성능 개선을 위한 해석 지원을 통해국산화 DCT의 연비를 기존 자동변속기(AT) 대비 20% 개선, 매출(271억원↑) 과 고용(55명↑) 증가의 성과를 거뒀다.

기술전문기업(ESP)은 약 1조원 규모의 중소기업청 R&D사업에 위탁연구기관으로 참여가 가능하며, 기존 인건비의 현금 계상 허용, 간접비 지원비율 확대 등의 인센티브가 부여된다.
중기청이 미래부 등과 공동으로 판교 2벨리에 조성하고 있는 창업존 내 ‘연구개발서비스 파크’ 입주 기회도 제공할 예정이며,신청 단계에서부터 기술전문기업(ESP)과 협력하여 참여하도록 한 「기술전문기업(ESP) 협력 기술개발사업」도 금년도 신규 사업으로 운영 지원한다.

기술전문기업(ESP) 명단 및 제공 서비스 분야, 협력 R&D 등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중소기업청 기술개발사업 종합관리시스템”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주영섭 중소기업청장은 “자발적인 기업간 협력 R&D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개방형 혁신 생태계 조성이 필요”하다고 강조하며,임상시험, 시제품제작 등 기술전문기업(ESP) 서비스 영역을 확대하기 위해 상반기 중 추가 지정을 준비 중이며,다양한 분야의 전문 기술을 보유한 기술전문기업(ESP)의 서비스를 통해 시장성을 보완해 중소기업의 R&D 성공률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전체기사의견(0)  
닉네임 비밀번호 이메일
제   목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오쎄 ‘시자르케어 스트레치크림’ 구입문의 쇄도
오쎄가 만든 ‘소이베베’ 가성비甲 상품으로 눈길
티몬, 1,300억 원 투자 유치 성공,차별화 추진
기술나눔을 통한 대·중소 동반성장 협력생태계 구축
공공기관의 사회적기업 제품 구매 지속 증가
☞ 언론사 최초 K리그 축구 전문 토론 게시판, K보드 바로 가기
박재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등록연월일: 2008년 5월 1일  발행인/편집인: 인세영  |  대표: 이욱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인수
미디어 본부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취재본부: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삼평로 662 판교타워
TEL:02-583-833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아00570
Copyright © 2008 - 2017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파이낸스투데이는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