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스타트업 issue
       
해외여행 갈 때, 리무진 버스보다 쉽고 편하게 공항 가는 방법은?
2017년 02월 17일 (금) 22:55:24 박재균 기자 orange@fntoday.co.kr

[경제신문=파이낸스투데이] 가족여행을 위해 온 가족이 우르르, 무거운 짐 가방을 이고 아이 손 잡고 헐레벌떡, 대중교통으로는 엄두도 못 내는 새벽 비행기까지, 그동안 공항으로 이동하기 부담이었던 모든 걱정은 그만. 여행박사가 공항 전문 쇼퍼서비스 제이에스 밴과 제휴를 맺고 10% 할인된 금액으로 공항 콜밴을 이용할 수 있는 할인 쿠폰을 제공한다.

제이에스 밴은 2001년부터 운영 중인 인천공항전문 콜밴 업체로 기존의 차량공유 콜밴 서비스의 단점을 줄이고 장점만을 살린 프리미엄 홈픽업 서비스 업체다. 고객이 필요한 시간과 목적지까지 차량과 기사를 같이 렌트하는 개념으로, 밴과 리무진 같은 최고급 승용차를 이용해 경호, 통역, 의전 등 전문적인 쇼퍼서비스를 제공한다.

이 서비스는 서울 및 수도권 지역이라면, 추가 요금 없이 최대 8명까지 탑승 가능하기 때문에 8인 이하의 단체 여행객 또는 가족 단위 여행객이 더욱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으며, 차량이 커 더 많은 캐리어를 수용할 수 있어 골프 여행, 장기여행객 등 짐이 많은 고객이 편리하게 공항을 오갈 수 있도록 돕는다.

예약만 하면, 24시간 언제나 원하는 장소에서 탑승이 가능하고, 기사가 직접 픽업을 도와주어 새벽 시간 비행 또는 비행 시간이 촉박할 때에도 인천공항픽업용으로 빠르고 안전하게 이용이 가능하다.

콜밴 요금은 시간, 요일과 관계없이 거리별로 계산되며, 차대여 요금만 지불하면 추가 금액(통행료 별도) 없이도 모든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수도권 내 최소 5만8500원부터 경기도 지역 최대 9만원까지이며, 지역별 가격이 상이하니 예약 전 가격 확인은 필수다.

여행박사에서는 제이에스 밴 이용요금의 10%를 할인해주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해당 이벤트 페이지에서 간단한 정보 입력 후 할인 쿠폰 신청을 하면, 예약 담당자가 직접 연락해 예약을 돕는다. 예약 시간은 평일 오전 8시부터 다음날 오전 2시까지, 토요일은 오전 8시부터 당일 오후 3시까지이며, 예약 관련 문의는 제이에스 밴 고객센터로 해야 한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전체기사의견(0)  
닉네임 비밀번호 이메일
제   목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바이오헬스 산업의 허브, 연구중심병원과 첨단의료복합단지가 손잡는다
대한민국 초정밀 GPS 보정시스템 유럽과 함께 인증한다
마을미디어교육 지원 사업 추진
한국, 줄기세포치료제 임상연구 세계 2번째로 많아
한-미 에너지업계, 교역·투자·기술분야 협력방안 모색
☞ 언론사 최초 K리그 축구 전문 토론 게시판, K보드 바로 가기
박재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등록연월일: 2008년 5월 1일  발행인/편집인: 인세영  |  대표: 이욱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인수
미디어 본부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취재본부: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삼평로 662 판교타워
TEL:02-583-833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아00570
Copyright © 2008 - 2017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파이낸스투데이는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