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스타트업 issue
       
한국아동청소년그룹홈협의회, 그룹홈 청소년을 위한 ‘자립캠프’ 개최
2017년 02월 17일 (금) 14:44:02 전성철 기자 giant0127@paran.com
   

[경제신문=파이낸스투데이]
(사)한국아동청소년그룹홈협의회가 그룹홈 청소년을 위한 ‘자립캠프’ 행사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그룹이 후원하고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지원, (사)한국아동청소년그룹홈협의회가 주관한 그룹홈 청소년을 위한 ‘자립캠프’는 1월 10~13일, 1월 17~20일에 각각 진행되었으며, 3차는 2월 14일부터 17일까지 진행되었다.

본 캠프는 자립할 준비가 아직 되어있지 않는 그룹홈 청소년들의 자립능력향상을 위한 진로지도지원사업 ‘연결고리’의 일환으로 총 3회에 걸쳐 ‘내일(job)을 찾다’ 주제로 실시되었다.

학대, 방임, 가족해제초 인해 사회적 양육이 필요해 그룹홈에서 생활하는 아동 3천여명 중 만 18세가 되어 그룹홈에서 퇴소해야 하는 청소년은 매년 약100명씩이다. 이들은 스스로 주거 마련, 취업 등으로 홀로서기를 해야 하지만 충분히 자립에 대한 준비가 안되어 있어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따라 올해 개최된 ‘내일(job)을 찾다’ 자립캠프에서는 아동이 스스로 창업을 준비해보고 홍보 및 판매까지 직접하면서 체험할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자립캠프에 참석한 청소년들은 3박 4일 동안 친구들과 같이 창업을 준비하고 직접 만든 물건을 판매까지 해보니 진짜 CEO가 된 것 같다며 다양한 것을 직접 준비하고 판매하여 성과를 내는 프로그램에 참여해 정말 많은 도움이 되었다고 참여 소감을 밝혔다.

한국아동청소년그룹홈협의회 안정선 회장은 “이와 같은 캠프가 진행될 수 있도록 후원해준 현대자동차그룹에 감사드리며, 이러한 기회를 통해 아동들이 건강한 사회인으로서 성장해 나아가는 작은 시발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2월 14~17일 자립캠프에서는 그룹홈 아이들이 직접 모의회사를 설립하고 이에 따른 창업 아이템을 직접 제작·판매하였다. 앞서 1, 2차 캠프를 포함하여 참여 청소년들이 스스로 만든 물품을 판매한 수익금 전액은 다시 그룹홈 아동들을 위한 장학금으로 쓰일 예정이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전체기사의견(0)  
닉네임 비밀번호 이메일
제   목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기능성 화장품 브랜드 ‘더우주’, ‘사단법인 한국테디베어협회’와 제휴협약 체결
“제주 과일을 맛보다”, 천연 과일향 담은 ‘제주 사이다’ 출시
'서리풀 푸드트럭' 운영자 공개모집
중소기업과 소통·협력 강화 위해 '중소기업경영협의회' 발족
가스공사, 장기운영 LNG 설비 종합개선 방안 마련
☞ 언론사 최초 K리그 축구 전문 토론 게시판, K보드 바로 가기
전성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등록연월일: 2008년 5월 1일 발행인  |  편집인: 인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인세영
미디어 본부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취재본부: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삼평로 662 판교타워
TEL:02-583-833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아00570
Copyright © 2008 - 2017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파이낸스투데이는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