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TA RACERS 창업아이디어부문 대상, Robust 캡스톤디자인 최우수상 수상
KATA RACERS 창업아이디어부문 대상, Robust 캡스톤디자인 최우수상 수상
  • 전성철 기자
    전성철 기자
  • 승인 2016.10.11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신문=파이낸스투데이]
코리아텍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 육성사업단(단장 남병욱)이 지원하는 창업동아리팀인 KATA RACERS팀이 7일(금) 교육부 주최로 선문대학교 아산캠퍼스에서 열린 ‘제2회 충청아이디어 빅리그’에서 상금 200만원과 함께 영예의 대상을 수상했다.

올해 2회째를 맞이하는 ‘제2회 충청 아이디어 빅리그’는 충청권 대학의 우수 아이디어 작품을 창조경제혁신센터 및 유관기관, 기업들과 공유하고 대학생들의 문제해결능력 향상 및 창업문화 확산을 위해 마련됐으며 이번 대회에는 충청권 11개 LINC대학에서 총 30개 작품이 출품됐다.

창업아이디어 부문에서 대상을 수상한 창업동아리 KATA RACERS(김강산 기계공학부 3년, 이재강 산업경영학부)팀은 축소화, 이동성, 보관성이 뛰어난 시장 규모 확대가 예상되는 ‘캐리어 패키징 레이싱 휠 거치대’ 작품으로 대상을 받았다. 이번 수상은 학생들이 직접 아이디어를 내고 시제품을 제작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현재 KATA RACERS팀은 축소화와 경량화, 디자인이 개선된 시장 출시용 제품을 설계 중이며 사업화를 눈앞에 두고 있다.

또한 캡스톤디자인 부분에 지원한 Robust(윤철환, 김지영, 이창배, 김반석, 이태연)팀의 ‘내치 기어를 적용한 무인항공기 제작’은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더불어 현장실습 수기 공모전 분야에서도 두각을 나타냈다. 총 160개 작품이 출품이 되어 총 87개 작품이 상을 받았다. 최우수상 1명(서지영)과 우수상 2명(문지성, 오세림), 장려상 8명(박신희, 정지영, 이성호, 박진원, 남소영, 유가람, 신가희, 이정현)이 수상함으로써 참여대학 중 2년 연속 최다 수상자(11명)를 배출하였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