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데이터 기반의 금융 검색 엔진 보유한 ‘위버플’과 MOU 체결
빅데이터 기반의 금융 검색 엔진 보유한 ‘위버플’과 MOU 체결
  • 장인수 기자
  • 승인 2016.09.06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신문=파이낸스투데이]
신한금융투자(사장 강대석)가 빅데이터 기반의 금융 리서치 플랫폼 ‘스넥(SNEK)’을 운영 중인 위버플과의 지속적 업무 협약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위버플은 신한금융그룹 ‘신한퓨처스랩’의 2기 육성 업체로서 머신러닝을 통한 문장추출기술 및 키워드와 자산가격 관련성 평가 장치 등의 특허권을 보유하고 있는 업체이다. <스넥>은 국내 상장 주식은 물론 장외주식과 해외(미국,중국 등)의 금융상품까지 각종 금융 관련 데이터들이 수집된 금융 빅데이터를 바탕으로 고객들이 입력하는 키워드와 관련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신동철 경영기획그룹장은 “이번 MOU 체결을 통해 고객들에게 좀 더 새롭고 유익한 금융 콘텐츠를 제공할 수 있는 발판을 만들었다”며 “앞으로도 신한퓨처스랩을 통해 육성된 핀테크과의 업무 제휴로, 증권사를 통해 투자하는 고객들을 만족시킬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와 콘텐츠를 발굴하여 선보일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