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진 스타트업 패션 브랜드의 패션,음악,웹툰 콜라보 런칭쇼 화제
신진 스타트업 패션 브랜드의 패션,음악,웹툰 콜라보 런칭쇼 화제
  • 김현주 기자
  • 승인 2016.02.25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신문=파이낸스투데이]한국 신진 디자이너 브랜드 ‘일루일루(ILLUILLU)’가 오는 3월 2일, 워커힐 애스톤 하우스에서 런칭쇼를 개최한다.

이번 론칭 행사는 ‘Welcome to Alice’s House’를 부제로, 패션계 관계자와 프레스 100여 명을 초청해 진행된다. 아티스트 이구름과 오현규 음악감독이 함께 패션쇼 무대 구성을, 가수 리델이 축하공연을, 웹툰작가 김수오가 웹툰 프로젝트를 맡아 다양한 문화 콘텐츠를 선보이는 스타트업 융합 이벤트다.

일루일루의 뮤즈인 ‘앨리스 리델’의 대저택을 배경으로 모험심, 도전정신, 상상력 등의 세계관을 구현하는 한 편, 패션과 아트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새로운 문화적 패러다임을 제시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일루일루는 ‘ILLUSION&ILLUSION’의 합성어로, TEAM JR의 ‘PROJECT W’ 첫 번째 브랜드다. 동화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의 실제 주인공 앨리스 플레장스 리델의 모습에서 영감을 받아, 몽환적이고 신비로운 감성을 제시한다. 앨리스의 시각을 디자이너의 미니멀한 감성으로 재해석하는 동시에 파격적이면서도 위트 있는 디자인으로 호기심을 자극하며, 한국형 미니멀리즘을 표방하고 있다.

일루일루의 핵심 경쟁력은 현대 미술에 기반을 둔 독창적인 표현력에 있다. 특히 디자인·패턴·프린트 모두 ‘ALL IN HOUSE’ 작업 방식을 고집한다. 이번 S/S의 의류는 홍대 지역의 벽화, 소품, 건물 등에서 영감을 받은 감각적인 제품들로 구성됐다.

블랙라벨의 원피스, 옐로우 라벨의 그래픽 캐쥬얼 의류 등이 대표적이며, 브랜드 고유의 감수성과 편안함을 살린 셔츠 드레스로 인기를 끌 전망이다.

일루일루 관계자는 “일루일루는 예술의 다양한 분야와의 협업을 통해 한국형 패션 하우스로서 가치를 부여하고자 한다”며 “크라우드 펀딩이나 옴니 채널 등 새로운 방식의 유통 방식을 제시하며 단순한 의류 브랜드 이상 새로운 문화 콘텐츠로 발돋움 할 것이다”고 밝혔다.

한편, 일루일루는 2일 론칭 행사에 이어 3월 현대 백화점에 단독 팝업스토어를 열 예정이다. 또한 오는 4월에는 ‘2016 홍콩 글로벌 소시스 패션 어패럴&패브릭 전시회’에 참여하며 수출 브랜드로서의 가능성을 인정받겠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