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창업·성장·연구개발 3단계 걸쳐 총 11개 사업에 223억 투입
충남도, 창업·성장·연구개발 3단계 걸쳐 총 11개 사업에 223억 투입
  • 이기석 기자
  • 승인 2015.01.09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신문=파이낸스투데이]
충남도는 올해 도내 중소기업의 창업·성장지원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총 223억 6100만 원을 들여 지식산업육성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지식산업육성지원 사업은 창업·성장·연구개발 등 3단계에 걸쳐 총 11개 사업이 추진되는 것으로, 단계별로 창업 단계는 ▲창업보육센터 운영 ▲지식재산 창출지원 사업 ▲기술거래촉진네트워크 운영 등 3개 사업에 약 47억 6900만원이 지원된다.

이 가운데 창업보육센터는 도내 대학 19개 센터를 활용해 지역의 창업기업 및 예비 창업자에게 시설과 장소 제공, 기술·자금 및 창업지도 등을 제공한다.

지식재산 창출지원은 지식재산 권리화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도민 및 도내 중소기업은 특허, 실용신안, 상표, 디자인, 시뮬레이션, 브랜드개발 등의 다양한 분야에 지원신청이 가능하다.

이외에도 창업 단계에서는 기술거래촉진네트워크 운영을 통해 기업컨설팅, 우수기술 발굴, 기술거래협상지원 및 중개·알선 등 기술거래 전반에 대해 지원한다.

중소·벤처기업 디자인개발 지원 사업은 기업당 350만 원 이내에서 제품·포장·카탈로그·CI·BI 등 디자인 개발을 지원하게 되며, 오는 4월에 신청할 수 있다.

충청권 중소·벤처기업 박람회는 1년에 한 번 지역 내 중소·벤처기업을 대상으로 개최되는 행사로, 전시 부스 운영과 국내·외 바이어 초청 상담회 등이 실시될 예정이다.

충남테크비즈존은 지역 내 기업인 및 지역 인재들에게 상설 만남의 장을 제공하고 기술·자금·경영·인력분야의 컨설팅, 일자리 매칭 등을 위해 운영된다.

그린바이오 기술지원 사업은 도내 바이오관련 기업을 대상으로 특허인증, 기술지도, 마케팅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산학연협력 기술개발사업은 도내 대학 및 중소·벤처기업을 대상으로 대학(연구소)의 우수인력 및 장비를 활용, 중소기업별로 연간 최대 1억 원까지 지원한다.

산학연협력 기업부설연구소 설치지원 사업은 중소기업 부설연구소의 대학·연구기관 내 설치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전문 인력 양성, R&D인프라 구축 등에 기업별로 2년간 최대 2억 원이 지원된다.

이밖에 지역혁신센터는 도내 기업에 창업 기술이전 지도 및 기술개발 지원을 위한 장비활용 및 인력양성, 연구개발 등을 지원하며 지역연고산업 육성사업은 순천향대, 건양대, 선문대, 청양대 등 지역대학을 통해 지역특성을 고려한 상품개발, 전문인력 양성, 마케팅 강화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