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분야에서 세계 최신의 기술을 누구보다 빨리 익힐 수 있는 기회가 여기 있습니다
SI분야에서 세계 최신의 기술을 누구보다 빨리 익힐 수 있는 기회가 여기 있습니다
  • 이전명 기자
    이전명 기자
  • 승인 2014.02.06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이낸스투데이=중소기업&소상공인 전문지]

최근 스타트업이 화두이다. 청년실업이 큰 사회문제가 되면서 젊은이들의 참신한 아이디어에 IT기술을 접목한 새로운 아이템들이 많이 나오고 있는 실정이다.

그러나 국내 스타트업은 단순히 On라인과 Off라인을 연결만 시켜주는 단순한 플랫폼에 지나지 않는다는 우려가 많다. 기술력이 동반되지 않고 얄팍한 아이디어만 가진 스타트업은 오래가지 못한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공통된 의견이다.

파이낸스투데이에서는 글로벌화 할 수 있는 기술력과 노하우를 겸비한 진정성 있는 중소기업을 소개하면서 그들의 기술과 경험을 바탕으로 협소한 의미의 스타트업을 뛰어넘어 세계적인 유니콘으로 나갈 수 있는 가능성을 찾아본다.

새롬씨앤씨는 철강기업만을 위한 ERP 솔루션인 ‘MIRACLE’, ‘SteelRo’와 인터넷 해외구매 대행서비스 ‘GEOPASS’ 쇼핑몰을 제공하는 SI 전문서비스 회사이다.
 
새롬 C&C는 항상 앞서가는 기술을 보여드립니다 새롬 C&C는 세계 유수의 IT 전문 업체와 전략적 제휴를 통하여 다양한 기업 솔루션과 노하우를 보유한 기술진으로 구성된 회사입니다. 새롬 C&C는 1999월 3월에 설립되었습니다. 그 당시는 단 한명의 직원으로 시작했습니다. 하지만 꾸준한 성장을 통해 현재는 90여명의 직원들과 함께 하고 있습니다. 시스템사업부는 포스코 및 계열사의 시스템 운영과 개발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솔루션사업부는 국내 및 해외의 철강 금속 관련 ERP 솔루션 공급하고 있습니다. 또한 EC 사업부는 이베이나 아마존과 같은 해외 쇼핑몰 사이트를 연계하여 해외 구매 대행 서비스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이처럼 활발한 해외 진출을 하고 있으며 특히 태국에는 2곳에서 직원들이 상주하고 있고 인도네시아에도 진출해 전략적 투자를 하고 있습니다.

한번 맺은 인면은 최소 10년은 가야 합니다
새롬C&C는 현재 포스코 및 해당계열사와 함께 업무를 하고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세계최신의 기술을 누구보다 빨리 익힐 수 있는 기회가 있습니다. 또한 새롬C&C와 한번 인연을 맺은 직원이라면 최소 5년에서 10년은 이어가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제가 대기업에 근무하면서 경험해본 다양한 복지혜택을 새롬C&C 직원들에게 최대한 제공하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특히 사원의 능력 개발에 있어서는 아낌없는 투자를 하고 있습니다. 그 결과 다른 회사에 비해서 직원들의 이직률이 낮은 편입니다.

 좋은 성품과 열정을 가진 인재라면 함께 하십시오
새롬C&C가 찾고 있는 인재는 다른 사람들과 함께 융화되어 즐겁게 일할 수 있는 인재입니다. 서로가 시너지 효과를 내며 함께 일하는 시간이 즐거울 수 있는 사람 바로 새롬C&C가 찾고 있는 직원입니다. 또한 현재에 안주하지 않고 끊임없는 노력과 열정을 가지고 미래를 준비해 나가는 인재를 찾고 있습니다. 때로는 공격적이고 과감한 투자로 성장의 발판을 만들 수 있는 분이면, 우리 새롬C&C와 함께 하세요.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Fn투데이는 여러분의 후원금을 귀하게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최기식 변호사 (前 서울고등검찰청 부장검사, 대구지방검찰청 제1차장검사, 수원지방검찰청 성남지청 차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 인신위